방문자수

전체 : 1,764,567
오늘 : 695
어제 : 978

페이지뷰

전체 : 37,355,837
오늘 : 11,127
어제 : 15,934

가입자수

전체 : 1,107

[2월 4주] '걷잡다'와 '겉잡다'

금주의 우리말 조회 수 11036 추천 수 392 2005.02.22 01:30:31
‘걷잡다’와 ‘겉잡다’



(1) ㄱ. 그는 변덕이 심해서 어떻게 행동할지 걷잡을 수가 없다.
    ㄴ. 한 달 생활비를 그렇게 대충 겉잡아서 말하지 말고 잘 뽑아 봐.



  (1ㄱ)에 쓰인 ‘걷잡다’를 ‘겉잡다’로 쓰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잘못이다.

  ‘걷잡다’는 대개 ‘없다’, ‘못하다’ 등과 함께 쓰여 ‘한 방향으로 치우쳐 흘러가는 형세 따위를 붙들어 잡다.’의 의미를 갖는다.

  이에 비해서 (1ㄴ)에 쓰인 ‘겉잡다’는 ‘겉으로 보고 대강 짐작하여 헤아리다’의 의미를 갖는 말로서 ‘어림잡다’, ‘어림짐작하다’와 같은 의미를 나타낸다. 이 말은 ‘겉’과 기원적으로 연관이 있는 말인데 ‘겉늙다’, ‘겉돌다’, ‘겉핥다’ 등의 ‘겉-’과 연관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금주의 우리말 '금주의 우리말'에는 이런 글이 실립니다. 김지형 2001-09-11 46566 479
280 금주의 우리말 [4월 몰아서 쓰기 1] 있음과 있슴, 없음과 없슴 김지형 2005-04-13 14080 346
279 금주의 우리말 [3월 4주] 옷을 늘여 입을까? 늘려 입을까?, 잔치를 벌일까, 벌릴까? 김지형 2005-03-31 11000 350
278 금주의 우리말 [3월 2주] '너비'와 '넓이' 김지형 2005-03-17 12109 397
277 금주의 우리말 [3월 1주] '낳다'와 '낫다' 김지형 2005-03-10 14387 363
» 금주의 우리말 [2월 4주] '걷잡다'와 '겉잡다' 김지형 2005-02-22 11036 392
275 금주의 우리말 [2월 3주] '개펄'과 '갯벌' 김지형 2005-02-15 10993 346
274 금주의 우리말 [2월 2주] '개발'과 '계발' 김지형 2005-02-11 15007 399
273 금주의 우리말 [2월 1주] '집'을 나타내는 한자들 김지형 2005-02-10 11946 368
272 금주의 우리말 [05. 1월 4주] 姓과 氏의 구별 김지형 2005-01-25 10682 323
271 금주의 우리말 [1월 3주] '눈[雪]'과 관련된 단어 김지형 2005-01-18 11085 357
270 금주의 우리말 [10월 4주] 한국의 가신(가택신) 김지형 2004-10-29 12309 381
269 금주의 우리말 [10월 3주] 금세와 금새 김지형 2004-10-22 15868 421
268 금주의 우리말 [9월 5주] 발가벗다 김지형 2004-10-01 13111 394
267 금주의 우리말 [8월 5주] ‘~에 대해’를 줄여 쓰자 (배상복, 중앙 8/30) 김지형 2004-08-30 10050 387
266 금주의 우리말 [6월 1주] 삐끼와 여리꾼(최용기) 김지형 2004-06-04 12649 503
265 금주의 우리말 [5월 2주] '깊숙이'와 '솔직히' [1] 김지형 2004-05-11 9656 347
264 금주의 우리말 [3월 4주] 빈정 상하다 [1] 김지형 2004-03-27 12997 362
263 금주의 우리말 [3월 2주] 날치기 [1] 김지형 2004-03-11 9355 385
262 금주의 우리말 [1월 2주] 밥배기? 밥벌이? 밥빼기? (세계일보 1/9) 김지형 2004-01-09 11356 404
261 금주의 우리말 [9월 4주] 남북말 비교(한겨레 9/23) 김지형 2003-10-02 13803 454